•  

투시 및 중재시술 시 환자선량 확인 프로그램 개발

환자의 피폭선량을 평가하여 관리할 수 있는 기반 마련

한영찬 의학전문기자(medicalfocus@naver.com)

편집 : 2021-04-12 17:08

질병관리청은 2020년 정책연구용역(경희대학교 김광표 교수)을 통해, 투시촬영 및 중재시술 시 환자선량을 확인할 수 있는 선량평가 프로그램(ALARA-F)을 마련했다고 밝혔다.

 

이번에 개발한 프로그램은 위장조영검사, 대장 조영 검사 등 8개 투시촬영과 간동맥 화학색전술, 뇌동맥류 코일 색전술 등 15개 중재시술에 대하여, 성별에 따라 영상검사 조건(촬영방향, 관전압, 관전류, 조사시간, 필터두께 등)을 입력하여 피폭선량을 평가할 수 있도록 개발하였다.

 

또한 다양한 신체부위 검사에 사용되는 투시촬영의 특성을 고려하여 두부, 흉부, 복부 등 7종 신체부위 총 31개 인체장기에 대한 투시촬영을 사용자가 선택할 수 있도록 추가하였으며, 선량평가 결과를 엑셀 및 텍스트로 변환하는 기능과 진단참고수준 (DRL)을 제공하는 등 사용자의 활용성과 편의성을 높였다.


선량평가 프로그램은 단순히 장치에서 발생되는 선량이 아닌 실제 환자가 받는 피폭 영향을 반영하는 유효선량을 제공하기 때문에 환자 피폭선량 관리 및 관련 연구 등에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한다.


질병관리청은 투시촬영 및 중재시술 시 최적의 조건을 설정하여 환자의 피폭선량 감소를 유도할 수 있도록 의료기관 및 의료방사선 관련 단체를 대상으로 이 프로그램을 배포할 예정이다.


투시촬영 및 중재시술 선량평가 프로그램(ALARA-F) 및 설명서는 질병관리청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* http://www.kcda.go.kr → 정책정보 → 의료방사선안전관리 → 의료방사선게시판 → 교육 및 가이드라인


질병관리청 정은경 청장은 “전문가 의견수렴 및 관계기관 협조를 통하여 국민 의료방사선 안전관리기반 마련을 목표로 국민들이 이용하는 모든 의료방사선에 대해서 피폭선량 평가 프로그램을 개발해 나갈 예정”이라고 하였다.

 

< 프로그램 화면 및 사용설명>

23re1.png

① 투시검사/중재시술 선택

② 환자 성별 선택(남성, 여성)

③ 검사 및 시술유형 선택(8개 투시검사, 15개 중재시술)

④ 투시촬영 및 스팟촬영 선택

⑤ 검사부위 및 검사조건 입력란 추가

⑥ 검사부위 및 검사조건(촬영방향, 검사범위, 관전압, 관전류, 투시시간 등)입력

⑦ 조직가중계수(ICRP 60 또는 103) 선택

⑧ “계산(Calculate)” 클릭 후 환자 유효선량 및 장기별 선량 확인

 

< 전국 투시촬영 및 중재수술장치 설치 현황 >

21e12q.PNG



  • 독자 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.
  • 이 름 비밀번호
    의견


만성 음식물 알러지 진단시스템, 알로퀀트(Food IgG)
1:1 맞춤 진단, 환자에게 만족감